2019.10.22 (화)

  • 구름조금속초18.9℃
  • 구름많음22.4℃
  • 구름조금철원22.0℃
  • 맑음동두천22.7℃
  • 맑음파주22.2℃
  • 구름많음대관령14.4℃
  • 연무백령도19.2℃
  • 구름많음북강릉19.1℃
  • 구름많음강릉21.8℃
  • 구름조금동해19.0℃
  • 맑음서울23.6℃
  • 구름많음인천22.4℃
  • 구름많음원주21.1℃
  • 구름조금울릉도18.2℃
  • 구름조금수원22.0℃
  • 구름조금영월22.1℃
  • 구름조금충주21.6℃
  • 맑음서산22.7℃
  • 맑음울진20.5℃
  • 맑음청주22.6℃
  • 맑음대전23.1℃
  • 맑음추풍령18.8℃
  • 구름조금안동21.6℃
  • 맑음상주21.0℃
  • 구름조금포항20.7℃
  • 맑음군산22.8℃
  • 구름조금대구22.2℃
  • 맑음전주22.9℃
  • 흐림울산19.0℃
  • 구름많음창원22.7℃
  • 구름많음광주23.6℃
  • 구름많음부산23.0℃
  • 구름조금통영23.3℃
  • 맑음목포22.5℃
  • 구름조금여수21.5℃
  • 구름조금흑산도20.5℃
  • 구름많음완도22.6℃
  • 구름많음고창23.4℃
  • 구름많음순천21.5℃
  • 맑음홍성(예)22.5℃
  • 구름많음제주21.4℃
  • 구름조금고산20.9℃
  • 흐림성산20.5℃
  • 구름많음서귀포23.9℃
  • 구름조금진주23.2℃
  • 맑음강화22.5℃
  • 구름조금양평21.4℃
  • 구름조금이천23.2℃
  • 구름많음인제20.3℃
  • 구름많음홍천22.3℃
  • 흐림태백15.8℃
  • 구름많음정선군21.3℃
  • 구름조금제천21.6℃
  • 맑음보은21.6℃
  • 맑음천안20.9℃
  • 맑음보령21.9℃
  • 맑음부여23.0℃
  • 맑음금산21.3℃
  • 맑음부안22.7℃
  • 구름조금임실22.9℃
  • 구름조금정읍22.7℃
  • 구름조금남원22.8℃
  • 맑음장수21.0℃
  • 구름조금고창군22.3℃
  • 구름많음영광군23.3℃
  • 구름많음김해시23.0℃
  • 구름조금순창군22.9℃
  • 흐림북창원20.0℃
  • 구름많음양산시23.6℃
  • 구름많음보성군22.8℃
  • 구름많음강진군22.7℃
  • 구름많음장흥24.1℃
  • 구름조금해남23.6℃
  • 구름많음고흥22.1℃
  • 구름많음의령군23.2℃
  • 맑음함양군22.4℃
  • 구름조금광양시23.2℃
  • 맑음진도군22.2℃
  • 구름많음봉화20.5℃
  • 구름조금영주21.4℃
  • 맑음문경21.2℃
  • 구름조금청송군20.7℃
  • 구름조금영덕22.1℃
  • 맑음의성23.0℃
  • 맑음구미21.4℃
  • 구름많음영천21.2℃
  • 구름많음경주시20.9℃
  • 구름많음거창21.9℃
  • 구름많음합천22.5℃
  • 구름많음밀양22.8℃
  • 구름많음산청22.5℃
  • 구름조금거제22.1℃
  • 구름조금남해22.3℃
[경찰청]필리핀 마닐라 호텔방 총기사망사건 피의자 국내 송환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청]필리핀 마닐라 호텔방 총기사망사건 피의자 국내 송환

btn_textview.gif

다운로드 (7).jpg


 


경찰청(청장 민갑룡)20167월 필리핀 마닐라 호텔방에서 발생한 총기사망사건의 유력한 용의자 전??(48,)을 오늘(6.11.) 국내로 송환하였다고 밝혔다.
 

 


지난 2016, 마닐라에서 주점을 운영하던 피의자 전??(48, )은 공범 송??(48, ), 피해자 신??(36, )과 함께 한국인 투자자 김??(51, )을 상대로 셋업범죄*를 저지르기로 공모하였다.
 

 


2016620, 이들은 김??을 현지 여성 강간 혐의로 필리핀 경찰에 체포되게 한 후, 석방 대가로 3억 원을 요구하였다. 그러나 김?? 측은 피의자가 요구하는 금액을 주지 않았고 같은 해 629일 보석 석방(한화 약 280만원)으로 풀려난 후, 한국에 돌아와 국내 수사 기관에 이들을 고소하였다.
 

 


이후, 201671, 피해자 신??은 피의자 전??, 공범 송??과 함께 있던 마닐라 호텔방에서 우측 관자놀이에 총을 맞아 사망한 채로 발견되었다. 이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청 국제범죄수사대에서는, 셋업 범죄가 실패로 돌아가고, 수사기관의 수사를 받게 될 상황에 처하자, 피의자가 피해자에게 모든 책임을 전가하여 피해자로 하여금 스스로 총을 쏴 자살하게 하였거나, 피의자가 피해자에게 직접 총을 쏘았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수사를 진행해 왔다.
 

 


경찰청 인터폴계에서는 20172, 인질강도미수 및 살인(자살방조) 혐의로 국내 체포영장이 발부된 피의자에 대해, 즉시 필리핀 인터폴에 국제공조수사를 요청하고 인터폴 적색수배를 신청·발부받았다. 현지 파견된 코리안데스크를 활용, 필리핀 사법당국과 공조 끝에 201746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피의자를 검거하였다.
 

 


하지만, 이 사건에 대한 필리핀 현지 재판으로 인해 송환이 지연되었고, 20193월 마침내 필리핀 법원에서는 증거불충분을 이유로 피의자에게 무죄를 선고하였다. 이후, 326일자로 대상자에 대한 추방 명령이 발부되었다.
 

 


경찰청에서는 피의자를 송환하기 전에(2019. 4.) 서울청 국제범죄수사대 수사관들을 파견하여 당시 사건관계자를 면담하는 한편, 필리핀 거짓말탐지기 검사결과화약류 검출반응 검사결과서 등 수사기록 일체를 확보하였다. 이를 바탕으로, 국내 수사 시 피의자의 혐의 입증에 주력할 예정이다. 현재, 피의자는 자신에 대한 모든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한편, 같이 호텔 방에 있었던 송??20168월 국내 귀국하여 수사기관의 조사를 받았으나, 정확한 혐의 확인을 위해 전?? 송환 시까지 기소 중지된 상태이다.
 

 


한편, 경찰청은, 필리핀에서 쇼핑센터 투자 명목으로 약 25천만 원을 편취한 별 건의 사기 피의자 김??(60, ) 역시 같은 날 같은 항공편으로 국내로 강제 송환하였다.
 

 


임병호 외사수사과장은 앞으로도 끈질긴 수사와 추적을 통해 해외에서 발생한 우리국민 관련 사건사고에 대해서도 실체적 진실을 밝히기 위해 끝까지 노력하여 사법정의를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담당: 외사수사과 경정 전재홍(02-3150-2478)
 
넓게 듣겠습니다, 바르게 알리겠습니다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