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화)

  • 구름조금속초18.9℃
  • 구름많음22.4℃
  • 구름조금철원22.0℃
  • 맑음동두천22.7℃
  • 맑음파주22.2℃
  • 구름많음대관령14.4℃
  • 연무백령도19.2℃
  • 구름많음북강릉19.1℃
  • 구름많음강릉21.8℃
  • 구름조금동해19.0℃
  • 맑음서울23.6℃
  • 구름많음인천22.4℃
  • 구름많음원주21.1℃
  • 구름조금울릉도18.2℃
  • 구름조금수원22.0℃
  • 구름조금영월22.1℃
  • 구름조금충주21.6℃
  • 맑음서산22.7℃
  • 맑음울진20.5℃
  • 맑음청주22.6℃
  • 맑음대전23.1℃
  • 맑음추풍령18.8℃
  • 구름조금안동21.6℃
  • 맑음상주21.0℃
  • 구름조금포항20.7℃
  • 맑음군산22.8℃
  • 구름조금대구22.2℃
  • 맑음전주22.9℃
  • 흐림울산19.0℃
  • 구름많음창원22.7℃
  • 구름많음광주23.6℃
  • 구름많음부산23.0℃
  • 구름조금통영23.3℃
  • 맑음목포22.5℃
  • 구름조금여수21.5℃
  • 구름조금흑산도20.5℃
  • 구름많음완도22.6℃
  • 구름많음고창23.4℃
  • 구름많음순천21.5℃
  • 맑음홍성(예)22.5℃
  • 구름많음제주21.4℃
  • 구름조금고산20.9℃
  • 흐림성산20.5℃
  • 구름많음서귀포23.9℃
  • 구름조금진주23.2℃
  • 맑음강화22.5℃
  • 구름조금양평21.4℃
  • 구름조금이천23.2℃
  • 구름많음인제20.3℃
  • 구름많음홍천22.3℃
  • 흐림태백15.8℃
  • 구름많음정선군21.3℃
  • 구름조금제천21.6℃
  • 맑음보은21.6℃
  • 맑음천안20.9℃
  • 맑음보령21.9℃
  • 맑음부여23.0℃
  • 맑음금산21.3℃
  • 맑음부안22.7℃
  • 구름조금임실22.9℃
  • 구름조금정읍22.7℃
  • 구름조금남원22.8℃
  • 맑음장수21.0℃
  • 구름조금고창군22.3℃
  • 구름많음영광군23.3℃
  • 구름많음김해시23.0℃
  • 구름조금순창군22.9℃
  • 흐림북창원20.0℃
  • 구름많음양산시23.6℃
  • 구름많음보성군22.8℃
  • 구름많음강진군22.7℃
  • 구름많음장흥24.1℃
  • 구름조금해남23.6℃
  • 구름많음고흥22.1℃
  • 구름많음의령군23.2℃
  • 맑음함양군22.4℃
  • 구름조금광양시23.2℃
  • 맑음진도군22.2℃
  • 구름많음봉화20.5℃
  • 구름조금영주21.4℃
  • 맑음문경21.2℃
  • 구름조금청송군20.7℃
  • 구름조금영덕22.1℃
  • 맑음의성23.0℃
  • 맑음구미21.4℃
  • 구름많음영천21.2℃
  • 구름많음경주시20.9℃
  • 구름많음거창21.9℃
  • 구름많음합천22.5℃
  • 구름많음밀양22.8℃
  • 구름많음산청22.5℃
  • 구름조금거제22.1℃
  • 구름조금남해22.3℃
콧노래 흥얼대며 옛 추억 속으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콧노래 흥얼대며 옛 추억 속으로!

-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 2019년 ‘추억의 교실’ 오픈 -

DSC_7530.jpg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김기태 관장)에서는 7일 바람골 카페 孝(효)에서 어르신들의 추억 회상 공간인 ‘추억의 교실’을 오픈했다.

추억의 교실은 2017년부터 기존 바람골 카페 孝(효) 콘서트를 진행하던 장소를 활용해 어르신들이 옛 추억을 떠올릴 수 있는 물품을 마련하여 어르신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이곳에는 옛날 책상과 의자, 책가방, 양은도시락과 난로, 교실을 연상하게 하는 칠판이 그려진 현수막, 교탁, 풍금과 농기구(공이, 절구, 멍석, 쟁기 등) 등을 배치하여 어르신들의 향수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또한, 어르신들이 학창시절에 입었던 교복을 준비해 추억의 교실을 배경으로 교복을 입고 기념사진 촬영을 할 수 있는 포토존도 인기 공간으로 사랑받고 있다.

특별히 올해에는 흑백텔레비젼, 옛날 다이얼전화기, 타자기, 카세트 라디오, 축음기 등을 나란히 배치하였으며, 어르신 세대 인기음악을 틀어 더욱 옛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였다.

김기태 관장은 “기존 추억의 교실을 더욱 풍성하게 조성하고자 직원들의 아이디어를 수렴하여 더 다양한 옛 추억물품들을 배치하였다. 지나가며 보시는 어르신들이 신기해하고 즐거워하시는 모습을 보니 더욱 뿌듯해진다. 이곳을 통해 많은 어르신들이 과거를 회상하는 가슴 뭉클한 추억이 되셨길 바라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눈높이에서 고민하여 어르신들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